이번에 iPhone/iPod Touch의 Mobile Safari에 유해한 악성 코드에 관한 기사를 읽었습니다. 펌웨어 1.1.4에서 Safari가 제대로 Crash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관심을 가지고 Windows Internet Explorer 7.0 에서 작동시켜보았습니다.
(링크는 저 기사에 있습니다. )

진행1

진행1 : 일단 응답을 하지 않습니다.


진행2

진행2 : 메모리 부족 메시지가 뜹니다.

진행3

진행3 : 우여곡절끝에 마무리는 됩니다.


상황 분석

상황 분석 : CPU 사용량(앞쪽에 마구마구 솟아 있는 부분)과 메모리 사용량을 비교해보세요.


상황 2-1

상황 2-1 : 윈도우용 사파리 3.1로 접속하였습니다.


더이상 다른 변화는 없습니다. 그냥 저기서 끝입니다. 딱히 응답없음을 띄우지도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런 메모리는 할당하지 않은 모양입니다.



 스크립트의 내용은 클릭하면 나옵니다.

소스를 보면 대충 메모리 상에 4기가 바이트가 약간 안되는 공간을 할당받으려고 하는 것 같습니다만, iPhone의 사양을 볼 때 저 공간을 그대로 할당하면 Freeze/Crash가 일어나는 것은 거의 당연하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어플리케이션 차원에서 자바 스크립트가 저렇게 무지막지한 공간을 할당받지 못하게 하거나 경고 메시지를 띄우는(윈도우의 계산기에서 오래 걸리는 계산의 경우 처럼) 방법을 택했으면 더욱 좋았을 거 같습니다. 다행히 root권한을 취득할만한 큰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그래도 Safari 3.1에서 해결 된 것 처럼 iPhone/iPod Touch 의 Mobile Safari에서도 문제가 생기지 않게 대처해주면 더욱 좋을 거 같습니다.
그리고  Safari 3.0은 얼마전에 바로 업데이트 한 덕분에 3.1로 업데이트 했다면 큰 문제는 없는 것 같습니다.
테스트(?) 사양은
OS : Windows Vista
CPU : E6320 (노 오버)
RAM : 2 * 2GB = 4GB
Browser : IE 7.0

Posted by Parker Falcon

댓글을 달아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MacBook 새 모델 입니다.


맥북 새 모델 입니다.
이전(마지막) 버전에 비해 변경된 점은
  • Core2Duo 65nm공정(메롬) 에서 45nm공정(펜린)으로 바뀌었습니다.
  • 클럭수도 2.0GHz/2.2GHz에서 2.1GHz/2.4GHz로 상향되었습니다.
  • 램이 기본 1G에서 1G/2G로 바뀌었습니다. Max는 역시 4G입니다.
  • 하드디스크가 기본 80G/120G/160G 에서 120G/160G/250G로 변경 되었습니다.
  • 리모컨이 기본 제공이 아닙니다. 이로 인해서 구입시 돈을 약간 더 지불해야됩니다.


펜린으로 업그레이드 된 것에 대해서는 대단히 만족합니다만, 리모컨이 기본사양에서 빠진것은 심히 유감입니다. 애플의 이런 처사에 대해서 이해하기 힘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맥북 프로 새 모델 입니다.

역시 펜린으로 교체되었으며,
Multi-Touch 기능이 추가 된 TouchPad가 장착되었습니다.
15-inch 모델은 LED Backlight LCD가 기본 장착이고,
17-inch모델은 BTO로 선택가능합니다.
역시 리모컨은 제거되었습니다.
Posted by Parker Falcon

댓글을 달아주세요

  1. 2008.02.27 07: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워... 리모콘을 빼다니...
    애플이 점점 있던 개념도 같이 빼는 느낌입니다.
    이렇게 나가다가보면 잘나가던 때도 한철 장사가 될 수도 있겠네요 :)
    • 2008.02.27 09: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굳이 이걸 빼서 얻는 이득이 얼마나 될까요..
      사실 리모컨을 잘 안쓰는 사람도 있어서 기본으로 넣어도 다 못쓰기는 하지만, 제 경우는 리모컨을 잘 쓰고 있거든요. 더군다나 Keynote할 때 중요한 것 중 하나가 리모컨인데 말입니다..
  2. 2008.03.19 20: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하- 맥북의 주인공이셨군요 ㅋㅋ 종종 봤었는데. 화공과 분이신줄은 몰랐네요^^ 반갑습니다~
    • 2008.03.20 01: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 화공과는 아니고 어쩌다가 그쪽 일을 맡게 되었습니다. 저도 아마 같은과에... ㅋㅋ
      이런데서 만나다니 영광입니다 :D